법무법인 준, 김두익 전 금융분쟁조정위원 영입

이명호 기자 local@localsegye.co.kr | 2020-09-13 21:53:36
  • 글자크기
  • +
  • -
  • 인쇄
▲정인균 법무법인 준 대표변호사(왼쪽)가  김두익 '금융감독원 금융분쟁조정위원회' 전위원(오른쪽)을 자문위원으로 위촉하고 기념촬영를 하고 있다.(사진=법문법인 준 제공) 


법무법인 준(대표변호사 정인균, 전 서울중앙지검, 부산고검 부장검사)은 지난 11일 준사법기구인 '금융감독원 금융분쟁조정위원회'의 김두익 전위원을 자문위원으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김 전위원은 고려대학교 정치학사(정치외교학과)출신으로 금융감독원의 초대 최연소 금융분쟁조정위원으로 발탁된 이래 경기도 정책위원, 규제혁파(개혁)위원 및 국무총리실 국민고충처리위원회(현 국민권익위원회) 민원전문위원등을 역임했다.


또한 김 전위원은 현재 (사)금융소비자연맹 자문위원, (사)한국자원봉사운동연맹 중앙회 상임고문등으로 활동중이다.

 

형사·민사·행정조세·상속·증여·가업승계와 재무, CEO 보장자산 자문, 부동산 소송, 부정경쟁방지 및 영업비밀보호 관련 소송 등 다양한 법적분쟁을 처리하고 있는 법무법인 준의 정인균 대표변호사는 “금번 김두익 전 금감원 금융분쟁조정위원의 영입을 계기로 기존의 보험회사를 상대로하는 제반 손해배상 사건(교통사고, 산재사고및 의료, 질병, 상해, 화재, 선박, 항공기, 각종 재난사고)에 대한 전문성을 보강하는한편, 글로벌기업의 국제금융과 무역관련 자문및 분쟁의 해결분야로 업무영역을 확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이명호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