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U+, 법무부-대한적십자사와 아프간 특별기여자 돕는다

마나미 기자 manami0928@naver.com | 승인 2021-12-06 21:29:38
  • 글자크기
  • +
  • -
  • 인쇄
-한국 체류 중인 특별기여자 임시 거주지에 LTE 라우터 지원…생활 편의 향상
-특별기여자 청소년 위해 U+초등나라 패드·콘텐츠·데이터 12개월 무상 제공
-한글 교육 콘텐츠 ‘에누마 글방’ 지원…”사회적 가치 높이기 위해 적극 노력할 것”
▲LG유플러스는 법무부,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한국에 체류 중인 아프가니스탄 특별기여자에게 인터넷과 초등나라 전용 패드 및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지원 물품 전달식’을 가졌다. 사진은 전달식에서 황현식 LG유플러스 사장(가운데)과 박범계 법무부 장관(오른쪽), 신희영 대한적십자사 회장이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가 법무부(장관 박범계), 대한적십자사(회장 신희영)와 손잡고 아프가니스탄 특별기여자들의 한국 사회 정착을 지원한다.

LG유플러스는 법무부,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한국에 체류 중인 아프가니스탄 특별기여자에게 인터넷과 초등나라 전용 패드를 전달하기 위한 ‘지원 물품 전달식’을 가졌다고 6일 밝혔다. 이날 전달식에는 박범계 법무부 장관과 황현식 LG유플러스 사장, 신희영 대한적십자사가 회장을 비롯해 3사 관계자가 참석했다.

한국 정부에 도움을 준 아프가니스탄 특별기여자 391명은 지난 8월 한국에 입국한 이후 한국 사회 적응 교육을 받고 있다. LG유플러스는 특별기여자들이 모여 임시로 거주하는 전남 여수 해양경찰교육원에 LTE 라우터를 설치, 자유롭게 인터넷을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미성년 특별기여자를 위한 온라인 교육도 지원한다. 특별기여자 중 미성년자는 139명으로, 내년 2월 한국 학교 편입을 앞두고 있다. LG유플러스는 ‘U+초등나라’ 전용 패드와 콘텐츠를 무상으로 지원해 특별기여자들의 학습을 도울 방침이다. 콘텐츠 재생을 위해 필요한 데이터 이용 요금도 12개월 간 무료로 제공한다.

특히 LG유플러스는 특별기여자들의 한글 교육을 지원하기 위해 한글 교육 전문 서비스인 ‘에누마 글방’도 제공한다. 에누마 글방은 한글 공부가 또래보다 늦은 다문화 아동을 타깃으로, 눈높이에 맞춘 한글 교육 콘텐츠를 보유하고 있다.

LG유플러스는 이번 지원이 아프가니스탄 특별기여자들의 한국 사회 정착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별기여자들의 생활 편의 향상은 물론, 청소년의 효율적인 한글 교육을 통한 기본 교육에 대한 이해도 역시 높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신희영 대한적십자사 회장은 “아프가니스탄 특별기여자와 그 가족들을 위한 LG유플러스의 인도적 지원에 감사하다”며 “한국 문화와 언어 교육이 필요한 미성년 자녀를 위한 맞춤형 교육 컨텐츠를 지원해 주셔서 그들이 새로운 학교 생활에 더 빨리 적응할 수 있으리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범계 법무부장관은 "아프간인들이 우리 사회의 구성원으로 잘 정착하기 위해서는 한국어를 익히고 한국 사회의 문화와 법질서를 이해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며 "이번에 LG유플러스가 기부한 교육용 태블릿과 콘텐츠를 통해 아프간 청소년들이 한국어 능력을 키우고 한국 사회를 공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황현식 LG유플러스 사장은 “아프가니스탄 특별기여자들에게 디바이스 및 교육 콘텐츠 제공을 통해 교육 기회를 제공하게 된 것을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가치를 높이는 차원에서 기업이 해야 할 일이 있다면 적극적으로 검토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교육과 돌봄을 중심으로 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 추진하고 있다. 앞서 용산구와 손잡고 관내 아동 80명을대상으로 온라인 교육과 돌봄을 제공한 데 이어, 국방부와 양질의 교육을 받기 어려운 군인 자녀 500명을 대상으로 교육 콘텐츠를 지원하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로컬세계 마나미 기자]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마나미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