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24, 인기 유튜브 크리에이터 흔한남매의 다섯 번째 이야기 ‘흔한남매 5’ 새로운 1위 등극

‘돈의 속성’, ‘이제부터는 오를 곳만 오른다’, 등 부의 축적에 도움이 되는 도서 인기
전자책 분야는 ‘말 잘하는 사람은 잡담부터 합니다’ 1위
길도원 기자 local@localsegye.co.kr | 2020-07-02 20:45:58
  • 글자크기
  • +
  • -
  • 인쇄
▲예스24 7월 1주 종합 베스트셀러. 


예스24 7월 1주 종합 베스트셀러에서는 인기 유튜브 크리에이터 ‘흔한남매’의 다섯 번째 이야기 '흔한남매 5'가 새로운 1위로 등극했다.

 

어린이들에게 한국사를 쉽고 재미있게 설명하는 '설민석의 한국사 대모험 14'은 전주 대비 세 계단 상승해 2위에 올랐고, 인기 유튜브 채널 ‘MKTV 김미경TV’를 운영하는 스타 강사 김미경의 코로나19 이후 일자리와 비즈니스 위기 극복을 위한 현실적인 매뉴얼을 담은 '김미경의 리부트'가 세 계단 올라 3위를 차지했다.

 

부와 행운의 비밀에 대한 수만 건의 사례 분석과 성찰을 담은 '더 해빙 The Having'은 세 계단 내려 4위에 안착했고, '나는 나로 살기로 했다' 김수현 작가의 4년 만의 신작 '애쓰지 않고 편안하게'는 두 계단 하락한 5위로 나타났다.


투자와 재테크를 통해 부를 축적하고자 하는 독자들의 열망이 베스트셀러 순위에도 영향을 미쳤다. 스노우폭스 그룹의 김승호 회장이 전하는 맨손에서 종잣돈을 만들고 돈을 불리는 75가지 방법 '돈의 속성'은 두 계단 내린 6위, 입지 분석 전문가 김학렬 스마트튜브 부동산조사연구소장의 부동산 투자의 절대 법칙 '이제부터는 오를 곳만 오른다'는 예약판매와 동시에 7위에 올랐다. 세계에서 가장 정확한 금융 예측가인 제이슨 솅커가 코로나 이후의 사회를 전망한 '코로나 이후의 세계'는 두 계단 내린 17위를 차지했다.


원격 수업의 확대로 온라인 서점을 통한 참고서와 학습서의 개별 구입이 증가하고 있다. 새 교육 과정에 맞춰 최신 개정판으로 출시된 '동아 연세 초등 국어사전'은 세 계단 상승해 8위를 기록했다. EBS 한국사 대표 강사 최태성의 한국사능력검정시험 대비서 '큰별쌤 최태성의 별★별 한국사 한국사능력검정시험 심화' (상)과 (하)가 각각 14위와 20위로 나타났다. 주제별 연상 암기로 쉽고 재미있게 단어 학습이 가능한 '해커스 토익 기출 보카'는 15위다.


이밖에도 대한민국 대표 작사가 김이나의 에세이 '보통의 언어들'이 세 계단 내린 9위, 전 세계가 사랑하는 작가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신작 '기억 1'과 '기억 2'가 각각 10위와 11위를 차지했다.

 

15만 부 돌파를 기념해 여름 특별판이 출간된 전승환 작가의 인문 에세이 '내가 원하는 것을 나도 모를 때'는 두 계단 상승한 12위, 오다 에이이치로의 인기 소년만화 '원피스 96'은 세 계단 오른 13위다. 매일 1페이지씩, 365개의 주제를 읽으며 한국사를 쉽고 재미있게 이해할 수 있는 '읽기만 하면 내 것이 되는 1페이지 한국사 365'는 16위로 새롭게 베스트셀러 순위에 올랐다.

 

김수현 작가의 에세이 '나는 나로 살기로 했다'가 다섯 계단 하락한 18위로 나타났으며, 파타고니아 창업자이자 환경운동가인 이본 쉬나드의 60년 경영 철학과 인생 스토리를 담은 '파타고니아, 파도가 칠 때는 서핑을'은 열 한 계단 하락해 19위에 안착했다.


한편 전자책 분야에서는 어떤 상대와도 격의 없이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잡담의 기술을 소개하는 '말 잘하는 사람은 잡담부터 합니다'가 새롭게 1위에 등극했다. 저자의 강연과 기업 컨설팅 경험을 토대로 관계의 고민에서 벗어나 인생의 선순환을 만드는 말의 노하우를 전하는 '듣고 싶은 말을 했더니 잘 풀리기 시작했다'는 2위로 나타났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길도원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