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해경, 송정천 인근 해상 홋줄 풀려 좌초된 레저보트 긴급안전조치

맹화찬 기자 a5962023@naver.com | 승인 2021-06-16 18:33:38
  • 글자크기
  • +
  • -
  • 인쇄

▲긴급 출동한 송정파출소 최창민 경사 등 4명이 사고 현장에서 침수 진행 중인 선박에 승선해 배수 작업을 하여 송정천 레저보트 계류장까지 안전하게 예인조치 했다. 부산해경 제공 

 

[로컬세계 맹화찬 기자]부산해양경찰서(서장 박형민)는 16일 오전 10시 50분경 송정천 방파제 앞 해상에서 기상악화로 A호(레저보트, 0.3톤)의 홋줄이 풀려 떠내려가 긴급 안전조치 하였다고 밝혔다.  

 

부산해경에 따르면, 기상악화로 홋줄이 풀려 레저보트 계류장에서 떠밀려 나가고 있는 A호(레저보트, 0.3톤)를 발견한 소유자B씨가 송정파출소로 직접 방문해 신고한 것이다.

 

신고를 접수한 송정파출소 최창민 경사 등 4명이 사고현장으로 급파, 침수 진행 중인 선박에 직접 승선하여 배수 작업을 실시하였으며, 송정천 레저보트 계류장까지 안전하게 예인조치 했다.

 

부산해경 관계자는 “선박이 표류하다 좌초, 충돌 등 2차 사고로 이어질 우려가 높다”며 “날씨와 기상특보를 반드시 확인하고 장비 및 선박상태를 철저히 점검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맹화찬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