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무역, 부산우유 농협요구르트 호주로 수출 확대!

이명호 기자 local@localsegye.co.kr | 2020-11-17 18:17:19
  • 글자크기
  • +
  • -
  • 인쇄
▲ NH농협무역(대표 김재기, 오른쪽 네 번째)와 부산우유협동조합(조합장 강래수, 다섯 번째)은 17일 부산우유 울산공장에서 농협요구르트를 호주로 수출하는 선적식을 가졌다.(NH농협무제공)
 


농협(회장 이성희) 경제지주 계열사인 NH농협무역(대표 김재기)은 부산우유협동조합(조합장 강래수, 이하 부산우유)이 생산한 농협요구르트 11톤을 호주로 수출하는 선적식을 17일 부산우유 울산공장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금번 수출되는 제품은 NH농협무역과 부산우유가 공동개발한 수출전용 요구르트로 2017년 9월 호주로 신규 수출한 이래 꾸준히 판매가 확대되고 있는 제품이다. 최대 2년까지 냉동 보관이 가능하며 특유의 새콤달콤한 맛으로 현지 주민들의 입맛까지 사로잡아 교민 시장을 넘어 판매를 확대하고 있다.


특히 NH농협무역은 부산우유에 톨페스큐, 티모시 등 연간 7200톤의 수입조사료를 공급하고 요구르트 등 생산된 유제품을 적극 수출하는 등 부산우유와 함께 한국 낙농업의 발전을 위해 힘을 모으고 있다.

 

▲17일 부산우유 울산공장에서 호주로 수출될 농협요구르트 제품이 차량에 실리고 있다. 


부산우유 강래수 조합장은 “세계적 낙농강국인 호주지역으로 우리 요구르트를 수출하는 것은 낙농농가에게 상당히 고무적인 일로 지속적으로 수출확대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NH농협무역 김재기 대표이사는 “요구르트 뿐 아니라 축산가공품(삼계탕, 캔햄) 및 유제품(유기농치즈, 멸균유) 등을 뉴질랜드와 동남아지역 등에 수출해 축산농가의 실익제고와 국산 축산식품의 세계무대 진출을 위해 전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이명호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