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성무 창원시장, 만날고개 걸으며 33년전 6월항쟁 역사 만나다

한용대 기자 pmcarp@nate.com | 2020-06-28 17:32:55
  • 글자크기
  • +
  • -
  • 인쇄

▲창원시 제공. 

[로컬세계 한용대 기자]경남 창원시는 지난 20일부터 28일까지 마산합포구 만날근린공원에서 6.10민주항쟁 33주년을 기념하는 제4회 만날고개 걷기대회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28일 밝혔다.


6월민주항쟁 정신계승사업회 등이 공동으로 주최하는 이번 걷기대회는 예년과 달리 코로나19의 어려운 상황에서 개최되어 발열체크 등 개인위생 수칙에 철저를 기했다.

 

또한 하루에 모이는 집중행사가 아닌 행사기간 내에 참여자가 원하는 시간에 함께하고 싶은 사람들과 편안한 마음으로 걸을 수 있도록 해 자연스럽게 거리두기 걷기대회로 진행돼 총 1200여 명이 참여했다.


6월 항쟁은 1979년 12.12사태로 정권을 잡은 전두환 정권의 장기집권을 저지하기 위해 1987년 6월 10일부터 29일까지 전국에서 일어난 반독재, 민주화 운동을 말한다.

 


만날근린공원에서 출발해 쌀재고개를 지나 바람재를 반환점으로 돌아오는 걷기코스 길이는 6.10민주항쟁의 의미를 담은 6.10km이며, 중간중간에 항쟁 사진과 반환점의 사진 현수막으로 참여자에게 항쟁의 역사적 가치를 고취시켰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걷기대회 마지막 28일 오후 주최측 관계자들 50여 명과 함께 걸으면서 6월항쟁 정신을 되새기며, 완보 후 관람객 없는 온라인 축사를 했다. 허 시장은 “33년전 6월 전국거리 거리에 울려 퍼졌던 민중의 함성을 느끼고 평범한 시민들의 용기를 잊지말고 기억해 주시기를 바라며, 민주, 자유, 정의, 평등이 실현되는 사람살기 좋은 창원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한용대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