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올림픽 속에 열린 미스코리아 선발대회 '한국의 미를 도쿄에 수놓다'

이승민 특파원 happydoors1@gmail.com | 승인 2021-08-04 17:40:4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도쿄 나카노제로홀에서 선발된 2021 미스코리아 일본 대표(좌측부터 미 권지혜, 진 김미유, 선 이수윤, 특별상 김효정)

 

 

 

 

 

[로컬세계 이승민 특파원]지난 3일, 도쿄 나카노제로대홀(なかのZERO大ホール)에서 지역 예선 ‘2021 미스코리아 일본대표 선발대회’가 열려 진 김미유(26), 선 이수윤(22), 미 권지혜(21), 특별상 김효정(23) 씨가 각각 선발이 되어 영광의 티아라를 머리에 썼다.


'한일우호의 가교가 되자'는 슬로건을 가지고 열린 이번 대회는 특별출연자들의 판소리, 아리랑, 한국무용, 한복 패션쇼 등 한국의 아름다운 문화와 예술을 선보이며 진행돼 미녀대회를 더욱 멋지고 감동 깊게 펼쳤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이승민 특파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