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에이터 커머스 기업 ‘핸드허그’, 25억원 규모 시리즈A 투자유치

조원익 기자 wicknews1@naver.com | 승인 2021-08-03 16:51:29
  • 글자크기
  • +
  • -
  • 인쇄
-플래티넘 기술투자 등 4개 기관 참여, 핸드허그 누적 투자금액 31억원
-크리에이터 커머스 플랫폼 젤리크루 성장으로 주목받아
-7개의 직영점을 비롯한 옴니채널 플랫폼으로 넥스트 카카오프렌즈로의 가능성 보여
-이번 투자를 바탕으로 젤리크루 서비스 고도화와 인재 채용에 총력 기울일 예정

크리에이터 커머스 기업 핸드허그(대표 박준홍)가 25억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 유치를 완료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투자에는 플래티넘 기술투자, 라구나 인베스트먼트, 인피니툼 파트너스, 서울앤파트너스 등 4개 기관이 참여했다. 핸드허그의 누적 투자금액은 31억원이다.
 

▲크리에이터 커머스 기업 핸드허그가 25억원 규모 시리즈A 투자유치를 성사시켰다.

 

이번 투자에 참여한 투자자들은 핸드허그의 크리에이터 커머스 플랫폼 ‘젤리크루’가 크리에이터들의 가치를 발굴하고 MZ세대 소비자들의 구매욕구를 자극하는데 있어 온, 오프라인을 아우르는 독보적인 시스템을 갖췄다는 점을 주요 투자요인으로 꼽았다.

핸드허그는 그래픽 크리에이터들의 상품을 온, 오프라인으로 판매하는 플랫폼 ‘젤리크루’를 운영하고 있으며 주요 상품 카테고리는 문구, 잡화, 봉제류를 비롯한 디자인 제품 전반이다. 젤리크루에는 현재 110여팀의 크리에이터들이 입점해 있으며, 온라인 플랫폼의 성장과 더불어 코엑스와 현대백화점을 비롯한 전국 주요 유통망에 7개의 직영점을 운영할 정도로 빠르게 성장하고 있어 ‘넥스트 카카오프렌즈’로 주목받고 있다.

핸드허그 박준홍 대표는 “이번 투자를 바탕으로 크리에이터 커머스 플랫폼 젤리크루의 서비스 고도화와 이를 위한 인재 채용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며 “MZ세대라면 누구나 알 수 있는 친근한 브랜드로 성장하고 향후 독자적인 커머스 플랫폼으로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로컬세계 조원익 기자]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조원익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