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품질 고창딸기', 귀농 후배들이 명성 잇는다…딸기 재배 실습 교육 인기

김경락 기자 kkr9204@daum.net | 2019-10-15 15:43:01
  • 글자크기
  • +
  • -
  • 인쇄

▲고창군 제공. 
[로컬세계 김경락 기자]예비 귀농 후배들이 고창딸기의 명성을 잇기 위해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15일 전북 고창군농업기술센터 체류형 농업창업지원센터에 따르면 딸기 정식이후 맞춤 영농기술 교육이 진행되고 있다.


앞서 지난달 중순께 체류형 입교생 20여명은 농업창업지원센터 공동실습하우스(979㎡)에 딸기 정식을 완료했다. 현재는 뿌리가 활착해 잎이 뻗어 나오고 있는 상태다.

박정호 농촌지도사(전북도 농업기술원 기술보급과)의 교육에선 ▲딸기 재배 기본사항(재배 간격 등) ▲양액재배시 생육시기별 급액 관리 ▲배액량 계산법 등이 다뤄졌다. 이후 실습하우스에 나가 교육생들과 딸기 상태를 직접 확인하며 잎 색깔에 따른 비료량 검토 등을 조언했다.

 


향후 기술센터는 딸기 재배 농민의 현장 컨설팅(10회)와 전라북도 농업기술원의 강사를 초빙해 5차례의 이론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고창 딸기는 당도가 우수하며 피부미용과 감기예방에 탁월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고창딸기에 대한 소비자 호응도가 높아 농가 고소득 작물로 인정받고 있어 귀농을 희망하는 젊은 청년들로부터 문의가 잇따르고 있다.


고창군농업기술센터 담당자는 “딸기 재배 기술 수준을 향상시켜 더 맛좋은 고품질 딸기 생산으로 귀농인들의 소득 증대와 안정적인 정착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김경락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스팸글방지문자
  • 스팸방지 문자를 입력하세요.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