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평군, 보조금 선지급…조사료 생산농가 자금난 ‘숨통’

오승용 기자 ohsy6050@daum.net | 승인 2021-04-29 15:18:07
  • 글자크기
  • +
  • -
  • 인쇄

▲함평군청 전경. 

 

[로컬세계 오승용 기자]전남 함평군은 최근 코로나19 장기화로 자금난을 겪고 있는 조사료 생산농가(단체)를 위해 조사료 사일리지(silage, 담근먹이) 제조운송비 보조금 31억원 중 14억원을 선지급했다고 29일 밝혔다. 


함평군에 따르면 이번 선금 지급은 조사료 사일리지 제조운송비 지원사업 지침과 신속집행 활용지침에 따라 농가 자금난 해소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다.


이 사업은 함평군이 가축 사육에 있어 필수인 조사료의 자급률을 높이고 사료 생산비용 절감을 위해 매년 추진하고 있다.


양질의 국산 조사료 생산·이용을 활성화하고 생산비 절감 등 축산업 경쟁력 강화를 목적으로 시행하며, 대상은 조사료 사일리지 제조운송비 지원사업에 참여한 32개 경영체, 2943ha 면적으로 5만2974톤의 사일리지 제조를 목표로 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조사료 사일리지 제조운송비 지원사업을 통해 양질의 국내산 조사료 사일리지 생산 및 이용을 확대해 수입 조사료 가격 상승으로 인한 농가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이번 선급금 지급으로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오승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