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F] 제니가 불어넣는 ‘새로 시작하는 힘’, 광동제약 비타500

-2021년 새로운 모델로 블랙핑크 '제니' 발탁
-비타500을 통해 일상으로 리프레시, 예전의 행복을 회복한다는 메시지 전해
조원익 기자 wicknews1@naver.com | 2021-03-08 11:50:39
  • 글자크기
  • +
  • -
  • 인쇄
▲블랙핑크 멤버 '제니'를 모델로 발탁해 선보인 비타500 CF 스틸 컷. 제니의 상큼발랄한 이미지로 오랜 사회적 거리두기와 위축된 일상에 지친 이들에게 활력과 웃음을 되찾아주고 있어 눈길을 끈다.   <사진 제공=광동제약>

 

광동제약(대표이사 최성원)은 상큼발랄한 이미지의 블랙핑크 멤버 '제니'와 함께 지친 이들을 응원하는 비타500 CF를 선보였다고 8일 밝혔다.


이번 CF는 비타500의 주요성분인 비타민C가 건강하고 행복한 일상으로의 리프레시를 돕는다는 내용이다. 회사측은 오랜 사회적 거리두기와 위축된 일상에 지친 이들에게 활력과 웃음을 되찾아주기 위해 제니를 모델로 발탁했다고 밝혔다.


맑게 갠 하늘을 배경으로 시작하는 광고 영상에서 제니는 환한 미소와 진지한 표정을 자유롭게 오가며 상큼발랄한 매력을 선보였다. 이를 통해 비타500으로 힘든 일상을 리프레시하고 다시 새롭게 시작하자는 메시지를 표현하고 있다. 특히 제니가 비타500 뚜껑을 열고 마시는 장면에서는 비타민C의 'C'를 응용한 '새로고침' 심볼을 강조해 눈길을 끈다. 비타민C의 'C'자 끝부분에 화살표를 넣어 이번 CF의 주요 메시지인 '리프레시'를 표현한 점이 인상적이라는 평가다.


이어서 공개될 예정인 추가 영상에서는 제니의 다양한 모습을 통해 리프레시 후 활력있는 일상을 보여줄 예정이다.

 

▲비타500 제품 <사진 제공=광동제약>

광동제약 관계자는 "비타민C의 역할이 건강을 넘어 일상에 새로운 힘을 주는 전환제로 나아가야 한다고 생각했다"며 "시장을 주도하는 제품으로서 성분뿐이 아닌 광고 컨텐츠를 통해서도 희망과 활력을 전하고자 했다"고 말했다.


비타민C는 항산화 작용을 통해 유해산소로부터 세포를 보호하는데 필요한 영양소로 알려져 있다. 항산화물질의 하나로 스트레스나 신체 활동, 환경오염, 흡연 등으로 몸에 쌓인 유해산소를 제거하는 역할을 한다.


한편, 광동제약은 국내 대표 비타민C 음료인 ‘광동 비타500’을 2001년 선보인 후 ‘비타500 젤리’, ‘비타500 로열폴리스’ 등을 출시해 소비자의 다양한 기대를 충족시키고 있다. 2020년에는 휴대하기 간편한 분말 타입의 스틱형 제품인 ‘비타500 데일리스틱’을 출시했다.  [로컬세계 조원익 기자]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조원익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