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개인 맞춤 ‘로봇 비서(RPA 퍼스널봇)’ 시대를 열다!

마나미 기자 manami0928@naver.com | 승인 2021-11-19 07:11:18
  • 글자크기
  • +
  • -
  • 인쇄
-'RPA 퍼스널봇’으로 교육, 멘토링 및 경진대회 등 통해 직원 스스로 업무 자동화 개발 능력 높여
-자동화로 절약된 근무 시간은 고객을 위한 가치 창출에 활용 가능
▲KB국민은행 CI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사무자동화 소프트웨어인 ‘RPA 퍼스널봇’과 각종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직원이 스스로 자동화 대상 업무를 발굴하고 개발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KB국민은행은 RPA가 국내 소개된 무렵인 지난 2017년부터 본부 업무의 RPA 자동화 구축을 시작했다. 2019년부터는 은행권 최초로 지점의 고객 대상 창구 업무와 마케팅 자료제공 지원 등에 적용해 현재까지 총 166개 업무에 적용된다. 총 절감 시간은 약 180만 시간이며 다음 해까지 300만 시간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최근에는 일반 직원도 더 쉽게 조작 방법을 익혀 개발이 가능한 보급형 ‘RPA 퍼스널봇(UiPath社)’을 통해 자동화를 직접 시도하고 있다. 지난 8월부터 총 85명의 희망자에게 대면과 비대면 실습 교육을 진행했으며 해커톤 방식의 ‘RPA 개발 경진대회’를 개최해 직원의 자동화 업무 발굴하고 개발 동기를 높였다.

대표적인 사례로 외부 기관 사이트에 고시된 펀드 종가나 환율 시초가 등을 조회해서 내부 시스템에 업로드하는 방식이나, 본부에서 추진한 신규 사업의 주요 항목을 모니터링하여 보고서를 자동으로 만드는 일 등이 있다. 또한 디지털 개발 역량 내재화를 보다 촉진하고자 본부 부서 대상으로 별도의 자체 개발업무를 확대해 약 40개 이상의 업무를 ‘RPA 퍼스널봇’으로 개발할 예정이다.
▲KB국민은행 신관 전경
또한 개발 완료된 내용과 코딩 스크립트는 KB국민은행 포털에 공개해 다른 부서의 직원도 유사 업무에 쉽게 응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외에도 중급 교육과정 개발과 외부 자격증 과정과의 연계, 교육 및 개발 경험자를 대상으로 자체 학습조직을 운영하는 등 지속적으로 직원 역량 수준을 향상시킬 예정이다.

KB국민은행 담당자는 “이제는 직원 스스로 다양한 업무 수행 방법을 고민하고 디지털 자동화 도구를 사용해 업무를 효율화하는 시대이다”며, “자동화로 절약된 근무 시간은 고객을 위한 가치 창출에 활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로컬세계 마나미 기자]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daum
마나미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